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다가오는 장마철 대비! 우리 반려견을 위해 이것만은 알아두자!




전 세계적으로 이상 기후가 발생하면서 우리나라도 폭우, 폭염으로 피해를 보는 나라가 되었습니다. 
특히나 곧 다가 올 6월 중순, 엄청난 강우량이 예상되는 장마철이 시작될 예정입니다.



 

장마철은 우리 반려견에서 여러가지 면에 있어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. 

특히 산책이 필수적인 반려견에게는 여러 불편함을 겪게 되는데요. 
지금부터는 기나긴 장마로 인해 우리 반려견에게 주어지는 몇가지 주요 영향을 알아보겠습니다. 


1. 신체적 영향



◆ 운동 부족: 비가 자주 오고 강하게 오면 산책을 자주 못 나가게 되어 운동량이 부족해질 수 있습니다. 이는 반려견의 비만, 근육 약화, 에너지 과잉 등의 문제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.





◆  피부 질환: 젖은 환경에서 자주 산책을 하면 반려견의 발바닥이나 털이 계속 젖은 상태로 있어 피부 질환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. 곰팡이 감염, 발진, 염증 등이 생길 수 있습니다.






◆  소화기능 및 면역력 저하: 활동량이 줄어들면 소화 기능과 면역력도 떨어지고 심해질 경우 체중 증가 및 질병으로 이어지기 쉽습니다. 



2. 정신적 영향



◆  스트레스 증가: 산책을 하지 못하면 반려견은 스트레스를 받을 수 있습니다. 특히 산책을 좋아하고 활동량이 많은 반려견일수록 실내에서만 지내는 것에 대한 스트레스가 클 수 있습니다.


◆  불안감: 천둥소리나 폭우 소리에 민감한 반려견은 장마철에 더 큰 불안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.



3. 행동적 영향



◆  파괴적 행동: 충분한 운동을 하지 못하면 반려견이 실내에서 에너지를 발산하기 위해 파괴적인 행동을 보일 수 있습니다. 가구를 물거나 집안을 어지럽히는 행동을 할 수 있습니다.





◆  과잉 행동: 실내에만 있다 보면 반려견이 과잉 행동을 보일 수 있습니다. 계속해서 짖거나 뛰어다니는 등의 행동을 보일 수 있습니다.


그럼 이러한 부정적인 주요 영향들을 해결하고 보호자로써 우리 반려견에게 해줄 수 있는 올바른 대처방법은 무엇이 있을까요?



1. 실내 운동 제공



✔️ 장난감 활용: 터그 놀이, 공 던지기, 퍼즐 장난감 등을 통해 반려견이 에너지를 발산할 수 있도록 합니다.
✔️  트레이닝 게임: 새로운 명령어를 가르치거나 간식을 이용한 트레이닝 게임을 통해 정신적 자극을 줍니다.


2. 짧은 산책 및 외출


✔️ 비가 약할 때 산책: 비가 약해지는 시간을 이용해 짧게라도 산책을 나가도록 합니다.

✔️ 비옷과 장화 사용: 비옷과 장화를 착용시켜 비에 젖는 것을 최소화합니다. 외출 후에는 반드시 몸을 말려줍니다.



3. 심리적 안정


✔️ 편안한 공간 제공: 반려견이 편안하게 쉴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해주고, 소음이 심한 경우에는 TV나 음악을 틀어 안정감을 줄 수 있습니다.
✔️ 스트레스 완화: 평소보다 더 많은 관심과 애정을 주고, 반려견을 진정시킬 수 있는 방법을 찾습니다.


4. 습기 관리

✔️ 제습기 사용: 집 안의 습도를 적절히 유지하여 반려견이 쾌적한 환경에서 지낼 수 있도록 합니다.
✔️ 청결 유지: 반려견의 휴식 공간을 깨끗하고 건조하게 유지합니다.




이러한 방법들을 숙지하여 반려견을 건강하게 잘 살펴본다면 장마철에도 반려견의 건강과 행복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줄 수 있을 것 입니다!








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더 궁금한것이 있으세요? 🐾